mobile_menu

나를 깨우는 한 줄 (10월 4주차)


평일 아침, 다독다독 페이스북에서 소개해드리는 '나를 깨우는 한 줄' 10월 4주차의 문장을 모았습니다.



오랫동안 꿈을 그리는 사람은 마침내 그 꿈을 닮아간다.


앙드레 말로(Andre Malraux)


신문을 읽는 것은 현대인에게 아침 기도와도 같다.


헤겔(Georg Wilhelm Friedrich Hegel)


삶이 있는 한 희망은 있다.


키케로(Marcus Tullius Cicero)


이 사악한 세상에서 영원한 것은 없다.
우리가 겪는 어려움조차도.


찰리 채플린(Charlie Chaplin)


독서는 완성된 사람을 만들고,

담론은 재치있는 사람을 만들

필기는 정확한 사람을 만든다.


베이컨(Francis Bacon)





Trackback 0 Comment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