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obile_menu

나를 깨우는 한 줄 (11월 2주차)


평일 아침, 다독다독 페이스북에서 소개해드리는 '나를 깨우는 한 줄' 11월 2주차의 문장을 모았습니다.



나는 백만의 총검보다도, 석 장의 신문지를 더 두려워한다.


나폴레옹(napoleon bonaparte)



두려운 내일이지만 두근거리는 먼 내일을 생각하며 힘을 내요


김동혁신호등처럼중에서



경험이란 자신의 실패에 대해 붙여주는 이름이다.


오스카 와일드(Oscar Wilde)



좋은 책을 읽는 것은 지난 몇 세기에 걸쳐 가장 훌륭한 사람들과 대화하는 것과 같다.


르네 데카르트(Rene Descartes)




생각하는 대로 살아야 한다. 그렇지 않으면 결국 살아온 대로 생각하게 될 것이다.


폴 부르제(Paul Charles Joseph Bourget)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Trackback 0 Comment 0
댓글남기기